Koreanisches Musikfest in Deutschland 2017

독일 한국음악제 2017

2013 stellte das Jubiläumsjahr der 130-jährigen deutsch-koreanischen Freundschaft dar. Aus diesem Grund veranstaltet das Generalkonsulat der Republik Korea im September jedes Jahres das Koreanische Musikfest in Deutschland (KMFD). Komponisten und Musiker aus Deutschland und Korea kommen zusammen, um gemeinsam Musikstücke aus beiden Ländern zu präsentieren. Die Bühne wurde so zu einer Plattform des Kulturaustauschs, auf der die unterschiedlichen musikalischen Traditionen miteinander verbunden werden. 2017 wird das 5. koreanische Musikfest in Deutschland wieder stattfinden.

Das KMFD bietet dabei jungen Musikern nicht nur die Gelegenheit, ihre ganz eigenen Interpretationen klassischer Musikstücke aufzuführen, sondern eröffnet darüber hinaus in Deutschland lebenden koreanischen Komponisten Raum, ihre zeitgenössische Musik vorzustellen. Dieses Jahr findet das Musikfest am 5. und 6. Sep. im Steinway-Haus Frankfurt und in der Alten Oper statt.      

 

2013 한독수교 130주년 맞아 출범했던 독일 한국음악제가 5회를 맞이했습니다

독일 한국음악제는 한국과 독일 양국의 작곡가와 연주가들이 함께 만들어 가는 최초의 음악축제로서 한독음악교류사에 새로운 비전과

이정표를 제시하고 양국 간의 문화적, 정서적 거리를 더욱 좁혀나가는 특별한 문화교류의 장이 것입니다.

독일 한국음악제에서는 클래식 음악의 본고장인 독일에서 학업중이거나 학업을 마치고 독일과 한국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한국의 많은 신예 작곡가들의 독특한 음향세계를 조명함과 동시에 서양클래식 레퍼토리에 자기만의 해석을 녹여낸 젊은 거장들의 무대를 한 자리에서 만나볼 있는 특별한 시간이 준비됩니다.   독일 연주자들이 한국 작곡가들의 작품을 연주하고, 서양악기와 더불어

한국 전통악기가 빚어내는 현대적인 울림들이 함께 어우러져 한국과 독일을 잇는 단단한 음률의 매듭이 가을밤을 아름답게

수놓을 것입니다. 

금년에도 주프랑크푸르트총영사관 주최로 9월 5일과 6일 양일간 프랑크푸르트 스타인웨이 하우스와 알테오퍼에서 개최됩니다.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립니다.  

Druckversion Druckversion | Sitemap
© Koreanisches Musikfest in Deutschland